나에게 꿈키움학교란??

 

 

 

안녕하세요 재알세에 재우입니다. 나에게 꿈키움학교란? 글을 쓸라고 합니다. 그리고 이번에 꿈키움학교에서 신입생을 모집합니다.  그리고 2015. 9. 19(토) 10:30~12:00에 2016학년도 입학설명회를 합니다. 혹시라도 꿈키움학교에 관심이 있거나 대안학교에 관심이 있으신분들은 누구나 와서 설명을 들으 실수 있습니다. 

장소는 꿈키움학교 1층 시청각실에서 합니다. 또 특강으로 박영훈(현 태봉고등학교 교장)선생님이 '어떤 마음으로 대한학교를 찾지?'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십니다. 꿈키움학교에 진학하고 싶으신 마음이 있으시면 오셔서 들으시는 것도 괜찮을거 같네요. 

 

꿈키움 도서관 북카페

<우리학교의 자랑 북카페입니다.>

일단 저희학교의 자랑거리 4가지를 말해드리겠습니다.

저희 학교의 자랑거리 첫번째는  꿈키움학교는 일반 중학교학교 학생보다 자유롭게 공동체 회의를 통해 학생들의 의견을 말 할수 있고 학생들의 의견을 잘 반영할 수 있는게 자유롭습니다.

공동체 회의란?? 학교에서 싸우거나 불편한점이 있으면 우리학교 전교생들이 다 모여서 같이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회의입니다.

저희학교의 자랑거리 두번째 교과수업 시간이 적습니다. 하루에 교과 수업을 4시간 정도를 하고 점심을 먹고 대안교과, 동아리, 자기성장프로젝트, 트레킹, 등산등 정말 많은 활동들을 합니다. 저희가 글을 쓰는 꿈키움 기자단 도 대안교과 시간입니다.

저희학교의 자랑거리 세번째 학생을 포함하고 부모님 선생님을 포함한 3주체가 저희 학교의 기본틀을 만들어 나갑니다. 저의 생각으로 다른학교는 선생님이 중심으로 학교를 나아가는데 저희학교는 학생,학부모,선생님과 다같이 나아가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저희학교의 자랑거리 네번째 저기의 꿈을 키울수 있는 활동이 많습니다. 예를 들어 요리,목공예,싸이클,웹싸이트제작,오케스트라,도자공예등의 활동들을 통해 꿈을 찾고 키워 나갈수 있는 것이 좋은거 같습니다.

 

 

제가 신입생이 우리학교에 온다면 뭐가 가장 궁금할까? 궁금해서 아는 지인께 "만약에 우리학교에 오면 뭐가 가장 궁금할거 같아요?" 라고 물어 모았습니다.                      

Q)하루일과가 어떻게 되는지

A)이것이 저희학교의 하루 일과표입니다.  일반교과수업,대안교육, 인문교양, 끼키움선택 대안교과시간 그리고 야간방과후 등이 있습니다.

 

 

Q)일반학교와 뭐가 다른지

A)일단 저희학교의 수업은 일반교과수업과 대안교과 수업으로 두가지로 나누어집니다. 일반교과수업은 수학,국어,사회 등 이고 대안교과는 늘 말했듯이 나의 꿈을 찾을수 있는 교과시간인 것 같습니다.

Q)다른수업은 뭘 하는지

A)다른 수업으로 말할거 같으면 동아리와 꿈키움대안교과, 인문교양, 꿈활동, 끼키움선택대안, 탁구, 제과제빵등 많은 수업을 합니다.

 

꿈키움 운동장

 

일단 제가 이런글이 처음이라 저의 꿈키움학교 첫 느낌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저는 작년인 2013년 작년 겨울에 처음으로 경남꿈키움학교를 아버지께 들었습니다. 

아버지께서는 공부만하는 일반학교 보다는 공부보다는 다양성을 느낄 수 있는 경남꿈키움학교에 진학 할 생각이 있냐고 물어 보시길레 처음에는 이름을 듣고 약간의 의심아니 이상하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레서 저는 잘 생각이 안잡여서 초등학교 선생님께 물어보았습니다. 

선생님은 걱정하셨습니다. 처음 만들어지는 학교에 대한 정보도 없고 어린나이의 부모님과 떨어져 사는 것에 대해서 걱정을 하셨습니다. 저의 집에는 형이 한명있는데 형도 부산에 기숙형 학교에 다니십니다. 평소에도 기숙사에 있는 학교에 대한 생각이 있었는데 막상 또 기숙학교에 갈라고 하니 정말 많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내가 진짜 부모님의 곁을 떠나 잘 할 수있을까??, 약간 이상한 학교면 어쩌지?, 내가 잘 적응할수 있을까?..등 정말 많은 생각을 하였는데요 그리고 아버지께 대안학교가 무엇이냐고 물어보니 공부도 하는데 공부보다는 다양성과 여러가지 활동을 하고 내 꿈을 찾아 나갈 수 있다고 들었습니다. 

저는 꿈을 찾을 수있다는 소리를 듣고 진학하기로 했습니다.그리고 학교에 막상와보니 제가 걱정한것과는 다르게 정말 재밌있었습니다. 처음에는 이런저런 일도 있었지만 많은 걸 체험해보고 또 2학년이 데니 정말 저의 꿈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이제는 저의 꿈이 너무 많아 졌습니다. 꿈이 없던 저는 이학교와서 3up프로젝트 라는 것을 해보았습니다. 지난 1학년때에는 3up프로젝트로 연극이라는 것을 만나보았고 이번년 3up에서는 언론사를 만났습니다. 

저는 3up으로 기자,시민단체,요리사라는 꿈을 찾았습니다. 만약에 또 내년 3up에는 또 어떤 꿈을 찾을 수 있을지 기대가 되네요.^^

3up프로젝트란?? 끼,몸,꿈을 키우기 위해 학교가 아닌 밖으로 나가 3박4일동안 체험을 하러가는 프로젝트입니다.

 

꿈키움 정원

꿈키움학교 기숙사(꿈학사)

 

제가 이 학교를 다니면서 늘 저희학교에 오시는 분들이 저에게 "꿈키움학교 괜찮아?"라고 불어 보시는데 옛날에는 늘 "잘모르겠어요.."라고 했는데 이제는 확실이 말할 수 있습니다. "네 정말 괜찮아요" 저가 이 학교를 다니면서 내 꿈을 찾았고 늘 학교 다니는게 재밌있고 또 집에 갔다가 일요일이 되면 또 다음주에는 또 뭐할까?  

이제는 저에게 제2의 집입니다. 꿈키움학교는 말할수 있을거 같네요!! 늘 느끼는 거지만 글쓰면서 "꿈키움학교 정말 잘 왔다."라는 생각이 드네요. ^^ 물론 힘들때도 있었지만 요즘에는 웃는 날이 더 많은 꿈키움학교인거 같습니다.^^

저는 또 이런 생각이 드네요. "내가 만약 일반중학교에 갔다면 지금 쯤 나는 어떻게 살고있을까??" 꿈도 없고 초등학교와 같이 친구들과 매일 놀기만 했을거 같네요... 그 공부 스트레스만 받았을거 같네요.

 

꿈키움 독도관

저의 학교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이번 꿈키움학교 2016학년도 입학설명회에 오시는 것도 나쁘지 않은거 같네요!!

 

"로그인 없이도 공감 버튼 클릭이 가능합니다.

공감과 댓글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재우!

학교에서 배우지 못한 독립군 이야기〈암살〉

"야 우리 암살하러 가자"


안녕하세요 "재 알 세"에 재우입니다. 저가 오늘 소개해드릴 영화가 있습니다. 그 영화는 바로"암살"인데요!!

일단 암살은 명품 배우들의 연기력과 지루함이 없는 짜릿한 재미와 슬픈 스토리가 2시간 19분이라는 시간이 하나도 지루하지 않았습니다. 

일단  암살이라는 영화는 1933년도 조선이 망하고 일본에 얼굴이 알려지지 않은 안옥윤(전지현), 조진웅(속사포), 최덕문(황덕삼)이 당대 최악의 친일파를 암살하는 내용이다. 

특히 영화에는 초특급 배우들이 많이 나온다. 일단 전지현을 시작해서 하정우, 이정재, 오달수, 이경연....등의 초특급 배우들이 나오고 또  암살을 만드신 감독은 최동훈 감독님이다. 최동훈 감독님은 타짜, 범죄의 재구성, 도둑들, 전우치를 제작한 감독님이다. 



영화에서는 제가 한국 영화배우 중에서 제일 좋아하는 하정우형님이 나오는 영화라서 더더욱 보고 싶었습니다. 감독 하정우도 좋지만 배우 하정우는 더더욱 좋아하는 저로 서는 꼭 봐야 할 영화입니다.  

일단 상하이의 무법자 하정우는 돈만 주면 사람을 죽여주는 청부살인업자인 하와이 피스톨 역으로 나온다.

영화에서 하정우와 오달수는 환상의 짝꿍으로 오달수가 있기에 하정우가 있는 게 안일까? 할 정도로 둘의 연기력은 완벽했다. 

또 '하정우의 매력은 어디까지 일까?? '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정말 실망을 시키지 않은 하정우행님이다.

근데 해주고 싶은 말은 많은데 스포 할까봐 말을 못하겠다. 어째든 간에 하정우 정말 남자인 내가 바도 멋이 있다.



이정재는 그닥 좋아하지는 안았는데 이 영화를 보고 그의 매력을 느꼈다. 내가 생각하기에는 염석진 이라는 캐릭터는 이정재이기에 완벽하게 소화했지 않았나 할 정도로 배역에 제일 잘 맞는 것 같다.

염석진이라는 캐릭터는 처음에는 김구선생님에게 두터운 신임을 받은 인물로 뒤에는 김구선생님을 배신하고 일본군 앞잡이라고 해야 하나?? 일단 김구를 배신한다. 왜 배신을 하는지는 스포 니깐 말해 줄 수는 없고 ㅋㅋ

이 영화를 보신 분은 알겠지만 (약간의 스포) 이 영화를 보면 염석진(이정재)이 일본군에게 고문당하고 일본군이 염석진(이정재)을 죽이려고 하는 장면이 있는데 이 장면을 보면 염석진은 인간의 본연의 모습이 안일까?라고 생각이 들었다. 나 같아도 죽는 것이 두려웠을 것 같다. 그러기에 목숨을 받쳐 조국의 독립을 위해 돌아가신 독립 운동가가 위대한 것 같다.



안옥윤 역할을 맡은 전지현 누나는 총알 4발을 쏘면 4명이 죽는 백발백중 한국 독립군 저격수이다. 내가 생각하는 전지현누나는 "별에서 온 그대"에 천송이로 기억이 남는데 이 영화에서는 "별에서 온 그대"에 천송이의 모습을 찾을 수가 없었다. 

일단 이 영화는 "전지현 최고"라고 생각 할 정도로 전지현 누나는 대단했다.  거기다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정말 완벽했다. 전지현은 당대 최고의 강인국의 딸 미즈꼬와 한국독립국 안옥윤 역할을 하였는데 정말 영화 보는 내도록 감탄사를 날렸다. 


이 사진은 셋이서 암살하러 가기 전에 찍은 사진


저격수 안옥윤, 신흥 무관학교 출신의 속사포,폭탄 전문간 황덕삼의 콤비도 장난 아니였다. 영화를 보면 이장면에서 대장을 고르는 장면이 있는되 그장면도 웃겨요 영화로 보시길 

그리고 속사포가 죽는 모습도 정말 이 영화에서 가장 슬픈거 같아요(저 개인 적인 생각)


암살을 진행 중.




재우의 생각

이 영화를 보면서 많이 웃고 슬프기도 했는데 이 영화를 통해 많은 걸  배운것 같다. 내가 2015년 본 영화 중 에서 가장 재미나고 가장 뜻 깊은 영화 이였다. 또 마지막에 염석진이 "독립이 될 줄은 몰랐다."이라고 말을  하는데 그때 당시 모든 친일파가 이런 생각을 했을까?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내가 저 시대에 태어 났으면 나는 어느 인물이었을까? 고민이 깊어 지는 영화였다.

-영화 점수-

영화 몰입도 10.000점 중 9999점 

영화 줄거리 10.000점 중 100000점

내가 생각하는 영화 점수 10000점 중 10000000000000000000점 굿~~


"로그인 없이도 공감 버튼 클릭이 가능합니다.

공감과 댓글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재우가알아가는세상


암살 (2015)

Assassination 
8.6
감독
최동훈
출연
전지현, 이정재, 하정우, 오달수, 조진웅
정보
액션, 드라마 | 한국 | 139 분 | 2015-07-22